News Press release

Press release

Name Admin E-mail test@test.com
Date 2014-09-18 Hits 4304
Attachment
Subject
아날로그반도체 석학들, 제14회 RF·아날로그 회로 워크숍 열어
http://www.etnews.com/20140918000305

(중략)

신현철 회장(광운대 전자융합공학과 교수)은 “사물인터넷(IoT) 등이 부각되면서 아날로그 반도체 기술 전반이 중요해지고 산업계와의 연관성도 높일 수 있어 행사 범위를 넓혔다”고 말했다.

아날로그 반도체는 시스템 반도체의 일종으로, 주파수·소리·빛·압력 등 자연에 있는 아날로그 신호를 디지털 신호로 바꾸거나 그 반대의 역할을 하는 칩이다. 최근 스마트폰을 포함한 전자기기가 다수 보급되면서 그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무선통신용 주파수를 송수신하는 RF칩, 무선충전칩, 센서 등이 대표적이다.

국내 아날로그 반도체 업체들은 전체 반도체 설계 전문(팹리스) 시장에서도 일부에 불과하고, 대다수가 LCD구동칩(LDI), 전력관리반도체(PMIC) 등에 편중돼 있다. 무선충전은 맵스(대표 이준)가, RF는 라온텍(대표 김보은)이 각각 대표 주자인 정도다.

(중략)

김주연기자 pillar@etnews.com
Prev 국내 업계도 가상현실(VR) 위해 잰걸음
Next [기고] 제3의 눈, 스마트안경